최신호 (36호 2020년 11~12월호)

지난 호

마르크스주의 관점에서 본 청년 문제와 공정성 ─ 왜 문재인 정부에서도 불공정성은 여전한가?

양효영 170 36
365 17 16
17/17
프린트하기 전체 보기 PDF 보기

이런 청년들을 왼쪽으로 급진화시킬 수 있는 정치가 필요하다. 심각한 불공정, 그리고 청년 실업은 자본주의 체제의 본성 그 자체에서 기인하는 것이고, 청년들의 문제를 해결하려면 체제에 도전해야 한다는 정치를 가진 혁명적 조직이 더 커져야 한다.

MARX21
1 대학알리미
2 ‘6월 대출 및 연체 현황 분석’, 나라살림연구소, 2020.
3 ‘일자리 정책 관련 국민 여론조사 보고서’, 문화체육관광부. ‘비정규직의 정규직 전환’ 정책이 더 많은, 더 좋은 일자리를 만드는 데 ‘효과가 있을 것이다’(매우+어느 정도)라는 응답자의 비율은 전체 평균 56.0%이며 만19-29세는 61.1%로 전 연령대 중 가장 높았다.

‘비정규직 차별 금지 및 처우 개선’ 정책이 더 많은, 더 좋은 일자리를 만드는 데 ‘효과가 있을 것이다’(매우+어느 정도)라는 응답자의 비율은 전체 평균 65.6%이며 만19-29세는 64.8%였다.

4 양효영, ‘계속되는 ‘인국공 직접고용’ 논란: 문재인 개혁의 기만성을 보여 준다’, 〈노동자 연대〉, 332호.
5 최필선·민인식, ‘부모의 교육과 소득 수준이 세대 간 이동성과 기회 불평등에 미치는 영향’, 2015.
6 김하영, 《오늘날 한국 노동계급》, 21쪽.
7 크리스 하먼, 《민중의 세계사》, 204쪽.
8 칼 마르크스, 제2편 6장 ‘노동력의 구매와 판매’, 《자본론》1 (상)
9 칼 마르크스, 제7편 25장 ‘상대적 과잉인구 또는 산업예비군이 점점 더 생김’, 《자본론》1 (하)
10 양효영, ‘세대론과 세습론은 청년이 겪는 불평등을 설명할 수 있을까?’, 〈노동자 연대〉, 315호.
11 갤럽조사에 따르면 2020년 5~8월 전체 무당파층은 약 20퍼센트대에 머물렀지만, 20대 남성과 여성 무당파층은 훨씬 높았다.(20대 남/여 무당파층: 5월 40퍼센트/30퍼센트, 6월 45퍼센트/36퍼센트, 7월 44퍼센트/37퍼센트, 8월 43퍼센트/40퍼센트)
닫기
x닫기